본문 바로가기 주메뉴 바로가기
정지 닫기
 

소통의 장

공항철도를 이용하는 고객의 말씀에 귀 기울이겠습니다.

뉴스

[보도자료] 2021 공항철도 감성방송 문안 공모전 수상작 발표

  • 등록일 2021-05-18 16:56:25.0
  • 조회수 187

고객에게 전하는 따뜻한 위로의 메시지안혜영 대리 최우수상 수상


공항철도()는 승객에게 힘이 되고 위로가 되고픈 공항철도 임직원의 마음을 담은 최고의 감성방송 창작문안을 찾기 위해 감성방송 문안 공모전을 개최하고 최우수작을 선정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공모전은 전직원을 대상으로 412일부터 30일까지 접수를 받아 총 130명이 참여했으며, 1, 2차 평가를 통해 최우수상 1작품, 우수상 4작품을 선정했다.

최우수상은 행복한 순간을 떠올리며 지금의 코로나19로 힘든 상황을 다함께 극복해보자는 고객에 대한 따뜻한 위로의 메시지를 담은 안혜영 대리의 위로가 수상했다.

다음으로 심현민 주임의 인생의 길’, 진민희 대리의 따뜻한 말 한마디의 힘’, 김대현 주임의 특별한 일상’, 심승현 대리의 행복이란이 우수상을 받았다.

수상작들은 518일부터 기관사의 감성방송을 통해 고객에게 전달되며 기관사 방송문안집에 수록되어 감성방송 서비스 품질 향상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공항철도는 2013년부터 기관사들의 자발적인 참여를 통해 감성방송을 하고 있다. 특히 코로나19로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국민들에게 기관사의 음성으로 전해지는 감동과 희망의 메시지는 따뜻한 위로와 힘이 된다는 고객들의 칭찬글이 끊이지 않고 있다.

노영기 수송본부장은 감성방송은 고객들이 공항철도를 이용하는 동안 편안하고 힐링되는 시간을 가지기를 바라는 기관사들의 마음이 담겨있다고객의 안전하고 편안한 공항철도 이용을 위해 항상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공항철도는 오는 616일에 용유차량기지에서 공항철도 최고의 보이스를 선정하는 ‘2021 공항철도 기관사 안내방송 경진대회을 개최한다.


 ※ 최우수상 수상작 위로’ (안혜영 대리)

 살다 보면 가끔 인생의 무게가 어깨를 짓눌러 올 때가 있는데요.

 코로나로 힘든 시간을 보내고 있는 지금 이 순간이 아닐까 싶습니다.

 이럴 때 일수록 코로나 이전의 소소했던 일상의 행복한 순간을 떠올려 보는 것은 어떨까요.

 ‘라는 존재를 이루고 있는 요소 중 하나가 기억이라고 합니다.

 행복했던 기억을 떠올리며 하루하루 지내다 보면, 어느 순간 코로나도 극복해 내지 않을까요?^^

 그 순간을 기대하며, 오늘도 활기찬 하루 보내시기 바랍니다.